국내트레킹국내트레킹

빠른상담신청

이곳을 통해 문자를 남겨주시면,
성심성의껏 상담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주말.트레킹

홈home > 국내트레킹 > 주말.트레킹

 

  • 여행지사진

    백령도(12만)/대청도(15만)특가, -> 5명이상 매일 출발

    백령도(白翎島)! 일명 백학도(白鶴島)라고도 불린다. 면적 46.3㎢, 해안선 길이 52.4㎞로, 행정상으로는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에 속한다. 장산곶 남쪽 38°선 바로 아래에 위치하며, 인천에서 서북쪽으로 191.4㎞ 떨어져 있다. 남한의 서해 최북단의 땅으로 남한 본토보다 북한 내륙에 가깝다. 동경 124°53′, 북위 37°52′에 위치한다. 2007년 말 현재 인구는 4,826명(남 2,558명, 여 2,268명)이고 세대수는 2,173호이다. 우리나라에서 14번째로 큰 섬이다. 주요 관광지로는 사곶 천연비행장을 비롯하여 두무진·콩돌해안 등이 있는데, 옹진백령도두무진은 1997년 12월 30일 명승 제8호로 지정되었으며, 옹진백령도사곶사빈(천연비행장)은 쳔연기념물 제391호로, 옹진백령도남포리콩돌해안은 천연기념물 제392호로 같은 해에 지정되었다.

    상품가격
    월,화,수,목(백령도) : 120,000원대구출발(백령도) : 180,000원월,화,수,목(대청도) : 150,000원금,토,일(대청도) : 210,000원
    여행기간 1박 2일
    여행지역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도 대청도
    이용교통 승합차 및 관광버스
    포함내역1박3식,가이드비, 인천->백령도(대청도)왕복
    불포함내역1일차 석식.
    출발지역
     

    아래 출발일자를 선택하여 예약할 수 있습니다. 확정 가능 대기 마감

     
    2020년 9월
    2020년 10월

프린트하기

 



 



백령도(白翎島)! 일명 백학도(白鶴島)라고도 불린다.

면적 46.3, 해안선 길이 52.4, 행정상으로는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에 속한다.

장산곶 남쪽 38°선 바로 아래에 위치하며, 인천에서 서북쪽으로 191.4떨어져 있다. 남한의 서해 최북단의 땅으로 남한 본토보다 북한 내륙에 가깝다. 동경 124°53, 북위 37°52에 위치한다. 2007년 말 현재 인구는 4,826(2,558, 2,268)이고 세대수는 2,173호이다. 우리나라에서 14번째로 큰 섬이다.

주요 관광지로는 사곶 천연비행장을 비롯하여 두무진·콩돌해안 등이 있는데, 옹진백령도두무진은 19971230일 명승 제8호로 지정되었으며, 옹진백령도사곶사빈(천연비행장)은 쳔연기념물 제391호로, 옹진백령도남포리콩돌해안은 천연기념물 제392호로 같은 해에 지정되었다.

=============================================================================








 

대청도 1박2일 1인 요금안내

2020년도 서해5도섬나들이요금

구분2인1실3인1실4~5인소아
(만2세~12세)
월화수목 출발170,000160,000150,000120,000
금토일 출발230,000220,000210,000180,000
※ 포함 사항 : 왕복선박비, 현지숙박(식사3식/1식은 자유식), 유람선,육상 관광, 관광지 입장료
※ 불포함 사항 : 1식(자유식) , 여행자보험료
※ 예약시 성함,생년월일,성별,개인연락처,비상연락처,주소(동까지) 필요합니다



 

 

대청도(大靑島)!

면적 12.75, 해안선 길이 24.7, 인천광역시 옹진군 대청면에 속한다.

백령도·소청도·연평도·소연평도 등과 함께 서해 5도의 하나이다.

인천광역시로부터 서북쪽으로 211, 백령도 남쪽으로 12, 옹진반도 서남쪽으로 약 40거리에 위치해 있는 전략적으로나 전술적으로 매우 중요한 위치에 있는 섬이다. 경위도 상으로는 동경 124°53, 북위 37°53에 위치한다.

고려도경"대청서(大靑嶼)는 멀리서 바라보면 울창한 것이 마치 눈썹을 그리는 검푸른 먹과 같다 하여, 고려인들이 이름을 붙인 것이다"한 것에서, 이 섬이 '푸른 섬'으로 불렸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이 지역을 포을도(包乙島)라 하였는데 이는 '푸른 섬'의 우리 음을 한자로 기록한 것이며, 이를 다시 한자화한 것이 청도(靑島)이다. 또 대청도를 암도(岩島)라고 불렀다고도 하는데 이는 대청도의 섬 주위가 모두 암벽이기 때문에 붙여진 지명으로 추정된다.

대청도에서 가장 높은 봉우리는 섬의 남쪽에 위치한 해발고도 343m삼각산(三角山)으로, 이를 중심으로 U자 형태로 산지가 뻗어 있다. 평지는 U자 형태로 열려 있는 섬의 북쪽 동내동과 옥죽동 일대에 일부 분포하고 있고 섬의 대부분은 해안선을 따라 해식애로 둘러싸여 있다. 섬의 수계망과 평탄면은 주로 북쪽 방향으로 발달하였다.

섬의 북동단에 위치한 옥죽동에는 우리나라에서 규모가 매우 큰 편에 속하는 해안사구가 발달해 있고, 사구습지 등 다양한 사구 미지형이 조사되어 학술적으로도 매우 가치가 높다. 옥죽동 해안사구는 주변의 해빈으로부터 공급된 모래가 산기슭에까지 이동되어 퇴적되어 있고, 현재는 주변 일대가 논으로 개간되어 있으나, 과거에는 내륙 깊숙이까지 사구지대를 형성하였다.

 



(특가)백령도 1박2일/대청도 1박2일(5월,6월,7/20까지,월,화,수,목)

◈출발 시간: 법원정문 02:00,  동아쇼핑 02:10,

             신남4거리 02:13  광장코아 02:20,

             성서홈플러스 02:25

◈대구 도착 예정시간: 20:30 이전(도착예정)

◈참가비: ₩ 120,000원(인천 출발),₩ 180,000(대구 출발)

◈포함사항: 산행지(여행지) 왕복차량비,간단한 조식 및 생수

◈문의 및 예약전화:☎ 256-0786, 010-3818-0786,

◈준비/복장: 산행 및 트레킹 복장, 간식, 개인비상

 


 

 

 

모바일버전